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1-21 오후 07:26:2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뉴스 > 오피니언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도로 위 벼 말리기 위험 주의보! 대책은 없나?
글 / 산양파출소장 정선관 경감
문경시민신문 기자 / ctn6333@hanmail.net입력 : 2019년 10월 23일(수) 14:00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문경시민신문
장마와 태풍이 지난 10월의 농촌 들녘은 피해복구가 한창이지만 상대적으로 피해가 없는 지역은 황금 물결이 넘실대고 있다.

본격적인 벼베기를 하고 있는 지역은 수확한 벼를 말리기가 쉽지 않아 걱정이다. 일부 농민들은 건조시설을 찾아 벼를 말리고 있지만, 한꺼번에 벼를 말리려는 농민들로 북적이고 있다.

건조장을 찾지 못한 농민은 도로변에 벼를 말리고 있어 운전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 된다.

농촌 지역의 도로를 달리다 보면 어렵지 않게 도로변에 벼를 말리는 광경을 본 일이 있을 것이다. 포장된 도로는 자체 열기와 지나는 차량의 바람으로 인해 건조가 용이하지만 벼를 말린다는 표시가 없고 곡선 도로의 경우 갑자기 차선이 좁아져 차량이 농작물을 밟고 가거나 사람과도 충돌할 수 있어 위험이 도사리고 있는 것이다.

농민의 입장에서 보면 농촌 지역의 건조시설이 부족하고 40kg 한 포대를 건조하는데 3천원의 비용이 들기 때문에 어려움이 많은 것도 사실이다.

더욱 일부 농민들은 도로를 서로 차지하려고 벼와 천막을 철수시키지 않고 그대로 밤새 도로에 두기 때문에 교통사고와 벼에 대한 도난의 위험마저 상존하고 있어 대책이 필요해 보인다.

장기적으로는 마을마다 건조시설을 갖추어야 하고, 차량의 통행이 없는 도로에 말리거나 학교 운동장, 벼를 베고 난 논과 수확이 끝난 밭을 이용하여 벼 말리기를 해야 한다.

수확한 벼를 말리지 않으면 싹이 나거나 곰팡이가 피기 때문에 말리는 것은 필수이다. 하지만 도로에서의 위험이 있다면 대책을 세워야 한다. 운전자도 농촌도로를 운행할 땐 전방주시, 서행하여야 하고 농민들도 도로가 아닌 장소에서 벼 말리기를 하여 위험을 초래하지 않아야 한다. 서로가 배려하여 안전한 가을걷이가 되길 기도해 본다.
문경시민신문 기자  ctn6333@hanmail.net
- Copyrights ⓒ문경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장윤석 전 국회의원, 신현국 전 문..
최교일 의원 1호 발의 '부동산소유..
현 정부 검찰개혁의 문제점과 윤 총..
담쟁이
자아(自我)
치매환자인 겨울
새해에도 문경시 지역 인재 육성을 ..
문경시, 퇴직공무원 훈·포장 및 표..
농암면새마을회 정기총회 개최
문경출신, 황봉학 시인 『시낭송 교..
최신뉴스
문경소방서, 문경중앙시장 청년몰 ..  
문경시재향군인회, 2020년 제61차 ..  
박재웅 바른미래당 경북도당위원장..  
익명의 독지가, 문경시종합자원봉..  
경상북도농아인협회 문경시지회, 2..  
건보공단 문경-예천지사, 시민단체..  
문경중 출신, 김성용 전(前) 자유..  
문경관광진흥공단 경영목표 달성을..  
문경시상수도사업소, 설 연휴 주민..  
대구은행 문경지점, 금일천만원 상..  
문경시『쾌적하고 깨끗한 문경 건..  
문경시, 문경 관광반상회 개최  
박열의사기념관 제46주기 박열 의..  
문경시 설맞이 군부대 등 위문  
점촌3동 설맞이 사랑의 떡국 나누..  
정토수련원, 설 명절 사랑의 위문..  
설맞이 국토대청소 실시  
문경시선관위, 선거 앞두고 설 명..  
문경시의회, 설맞이 문경소방서·..  
새로운 보수당 경북도당 19일 구미..  
현 정부 검찰개혁의 문제점과 윤 ..  
고우현-박영서 경북도의원, 따뜻한..  
2020년 문경시새마을회 정기총회 ..  
자아(自我)  
문경문학아카데미 2020년 첫 회 실..  
족살찌개 1호점 선정  
문경시 『2020 제5회 대한민국 소..  
문경교육지원청 발명교육센터, 상..  
문경시, 설 연휴 종합상황실 운영  
점촌5동, 2020년 설맞이 국토대청..  
양산천가든 김호철 대표, 사랑의 ..  
가은읍새마을회, 설맞아 ‘따뜻한 ..  
문경시드림스타트,‘행복공감 청소..  
문경시육아종합지원센터, 2020년에..  
마성면새마을, 전통시장 활성화를 ..  
영순면주민자치위원장 채홍일, 설..  
문경자연생태박물관 작년 대비 방..  
문경! 아름다운 간판 명품거리 조..  
점촌 1, 2동 도시재생대학 3기 수..  
2020년 상반기 지역공동체 일자리 ..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문경시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1-81-08345/ 주소: 경북 문경시 모전동 115-2 / 등록일 : 2013년4월29일 / 발행인.편집인: 김정태
mail: ctn6333@hanmail.net / Tel: 054-554-6333 / Fax : 054-553-216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6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태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