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3-21 오후 08:12:0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기획 >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 최종편집 : 2019-03-18 오후 08:31:14 |
출력 :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꽃잎 찻잔에 띄우리...
봄 기운 새록새록 겨울코트 작별할까 꽃샘추위 경계령에 한 주의 시작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9년 03월 18일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눈물의 인식표와 사진 한 장
풍상에 닳은 비목마저 없는 계곡 군번 하나 남기시고 홀연히 사라져 간 님이시여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9년 03월 02일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좋은 아침
눈을 감습니다 2월은 떠났습니다 많은 사연을 안고서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9년 03월 01일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우수인 정윌 대보름 하얀 눈
소박한 마음 하얀 마음 눈들의 축제에 초대되었습니다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9년 02월 19일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하얀 아침
하얀 눈 하얀 마음 소리 없이 살포시 하얀 세상 탄생에 안부 여쭈어봅니다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9년 02월 15일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돌들과 휴지들도 쓰일 때가 있었구나.
원효대사께서 큰 뜻을 품고 중국 공부하러 가실 때 지친 하루하루 달래며 목말라 한 모금 물 마신 것 이튿날 보니 사람 죽어 탈골된 해골에 고인 물이라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9년 02월 10일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대표기도(10일)
입춘은 지났지만 아직 동장군이 웅크리고 있는 이때 한낱 죄인에 불과한 저희를 회개하게 하시어 일꾼으로 사용하시는 하나님, 치우친 자를 고쳐서 중심을 잡게 하시고 넘..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9년 02월 09일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벽 안의 밤
빨리 가길 염원하면서도 보내기 싫어 잠을 쫓는다. 아니 그냥 지나는 세월이 너무 허망하여 잠이 오질 않는다. 아나키스트가 되지 않으려 애를 쓰면서도 어느새 빠져들고 ..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9년 02월 08일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성황당 돌탑
수백 년 느티나무 고목 아래 모난 돌, 금 간 돌, 둥근 돌 목말 타고 올라 하늘 향하네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9년 02월 05일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점촌 제일병원서 소천하신 아버님을 기리며...
검은 대륙, 원시림의 성자 슈바이처의 그 랑바레네 병원이 가난한 생명들의 경외가 되었듯 검었던 땅, 폐광촌 점촌5동에 있는 문경제일병원은 꺼져가는 생명들 등..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9년 02월 01일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감사 기도
내게 새 삶을 준 세상에 팔을 쭉 뻗어 봅니다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9년 01월 30일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시간
시간의 흐름 속에 나는 다듬어지고 있습니다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9년 01월 17일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문경시민신문 창간호 발행에 즈음하여...(13년 전 과거 창간호 발행 때)
대지의 어둠 속에서 생명이 솟아 오르는 3월의 봄!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9년 01월 15일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세월이 이따금 나에게 묻는다.
세월이 이따금 나에게 묻는다 사랑은 그 후 어떻게 되었느냐고 물안개처럼 몇 겹의 인연이라는 것도 아주 쉽게 부서지더라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9년 01월 14일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감자의 몸
감자를 깎다 보면 칼이 비켜가는 움푹한 웅덩이와 만난다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9년 01월 04일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겨울 민들레
겨울 들판에서 노란 민들레를 만났습니다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9년 01월 02일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황금돼지 새해의 소원
이산이 이 산이 되어 앞길을 가로막을지라도 이념이 국토를, 체제가 민족을 가를 순 없어요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9년 01월 01일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금강산 노래
봄철에 보는 산은 금강산 여름에 보는 산은 봉래산 가을에 보는 산은 풍악산 겨울에 보는 산은 개골산 계절 따른 의상 화려하니 만이천 봉 마다 절경일세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8년 12월 31일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연말 문경에서 일박 이일
썰물이 올해를 품고 가려나 봅니다 밀물은 새해를 안고 오려나 봅니다 세상사, 인생사 이러쿵저러쿵 밀고 당기고 세월을 품어 가려나 봅니다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8년 12월 29일
[시와 문학이 있는 새재]등대의 내력
얼굴과 얼굴이 서로를 비추는 관계라면 표정은 누구를 밝히고 있었을까
문경시민신문 기자 : 2018년 12월 28일
   [1]  [2] [3] [4] [5] [6] [7] [8] [9] [10]       

최신뉴스
문경대학교 캠퍼스, 봄 꽃 잔치 시..  
상주상무프로축구단과 함께하는 축..  
영순면 주택화재 피해가구에 사랑..  
문경 오! 미자네 청년몰, 청소년과..  
제45회 음악회 대한민국 연예예술 ..  
대한노인회 문경시지회 지역사랑 ..  
동네 민주주의 실현을 위한 릴레이..  
문경제일병원 학술위원회, '불안장..  
포항 지진트라우마 치유센터 건립..  
문경소방서 모전남성의용소방대, ..  
문경시 나선거구(점촌2·4·5동) ..  
산양초, 산양면 국토대청결운동 참..  
문경교육지원청, 제410차 민방위의..  
문경교육지원청 발명교육센터 ‘1..  
산불조심 경고판 설치  
문경대학교, ‘라온 로타랙트 클럽..  
문경시, 제410차 민방위의 날) 화..  
포항지진 정부조사단 결과를 신뢰..  
산양초등학교, ‘민방위의 날 화재..  
문경교육지원청,「2019 안전골든벨..  
점촌1동, 2019년 새봄맞이 국토대..  
산북면 어르신 무병장수 기원 장수..  
문경시육아종합지원센터, ‘어린이..  
문경 돌리네습지 진입도로 주민설..  
문경시 출산장려 동참 서한문 발송  
문경시,‘더문경-지혜를논하다!’ ..  
문경시육아종합지원센터 '문경시 ..  
더불어민주당, 문경시 나 선거구 ..  
3월 21일부터 보궐선거 선거운동 ..  
상주 출신의 시인 박두필 대한민국..  
전입신고! 방문이 힘들면 찾아갑니..  
명예사회복지공무원 행복문경지킴..  
문경시 사업용 자동차 운수 종사자..  
3월 문화가 있는 날, 경상북도 도..  
사전투표기간·선거일 모두 근무하..  
'문경새재문학 13집' 출판기념회 ..  
김인호 문경시의회 의장 동정  
꽃잎 찻잔에 띄우리...  
한국광해관리공단 영남지사, '미래..  
문경시선관위, 다문화 가족 대상 ..  
실시간 많이본 뉴스  
4.3 보궐선거 문경시의원 출마자 선..
4.3보궐선거 문경시 나, 라 선거구 ..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 선거 개표 결..
문경시 모전동 '아파트 폭탄' 허위..
문경, 이제는 생태관광도시로...
점촌2·4·5동 김경숙 후보, 민주당..
더불어민주당, 문경시 나 선거구 김..
문경오미자, 국제식품ᆞ음료전..
문경시, 2019 한국 난(蘭)대전 개최
문경새재 청정미나리 발전방안에 대..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문경시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1-81-08345/ 주소: 경북 문경시 모전동 115-2 / 등록일 : 2013년4월29일 / 발행인.편집인: 김정태
mail: ctn6333@hanmail.net / Tel: 054-554-6333 / Fax : 054-553-216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6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태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