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5-26 오후 02:52:5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뉴스 > 인물포커스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문경시, 진남3길 정상적인 포장 소방도로 길로 조성 계획 밝혀...
문경시와 관련 사유지 소유주들 간 아름다운 합의 도출
문경시민신문 기자 / ctn6333@hanmail.net입력 : 2020년 04월 04일(토) 14:25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문경시 진남3길 입구에서 관련 공무원들과 길 소유주 및 관련 지역주민들이 난상 토론을 하고 있다.
ⓒ 문경시민신문
최근 진남교반경이 야간 조명 등 우수 관광 상품들이 속속 조성돼 새로운 변신을 하고 있는 가운데, 3일 오후 3시 새마을체육과 마을길 담당 공무원 2명, 신현1리 이장 및 이해 관련 지역 주민 10여 명 등이 현장에 모여 문경시 진남3길 정상화 방안에 대하여 현장 논의를 진행했다.

진남3길은 마을길뿐만 아니라, 오정산 등산로 진입 길 및 둘레 길의 역할을 하고 있어 이에 대한 정상화 방안이 시급한 실정에 있었다. 특히 진남3길 입구는 비만 오면 씻겨 내려가 지속적인 관리가 요구되고 있고, 우수 관로가 확보되지 않아 이용객들의 큰 불편을 초래했었다. 더구나 오정산 등산객들의 주차장 및 화장실 등 편의시설들이 확보되지 않아 불편은 가중됐었다.

문경시가 최근 진남3길 입구에 개인 길을 포장하여 내 줄 때, 인접 진남3길 입구에 옹벽을 쳐서 막게 되는 바람에 인접 지역주민들의 반발이 극심했었다.

이에 지역민들은 “문경시가 개인 길을 포장하여 새로이 훤히 내주는 것은 적극 칭찬·격려하지만, 인접 진남3길 공용 행정 길을 막았는가 하면 복구도 체면치레 그 이상이 아니라 엉망으로 방치한데 대해 불만이 팽배했었다”고 속내를 털어놨다.

이에 따라 급기야 진남3길 인접 지역주민들이 지난 3일 오후 3시에 현장 긴급 모임을 갖고 난상 토론 끝에 “진남3길의 정상적인 포장 소방도로 길로 조성에 적극 협조한다”는 아름다운 결론을 도출하게 된 것이다.

진남3길 인접주민들은 참석한 관련 사유지 소유주들을 이해시키고 설득한 끝에 모두의 동의를 이끌어 내고 문경시와 지역주민들의 협력으로 아름다운 진남교반경을 위한 진남3길 정상화에 합의하게 된 것이다.

우수 관광지 진남교반경의 주차장 문제도 지역주민들과 문경시의 노력으로 하나하나 해결되고 있어 아름다운 진남교반경 가꾸기를 위한 지역주민들의 적극 참여로 인한 새로운 발전 모델이 되고 있다. 지역주민들이 해당 지역의 실정을 더 잘 알고 있기에 행정과 협조한다면 더욱 효과적인 결론을 도출할 수 있을 것이다.

문경시 관계 공무원들은 “진남3길을 정상화하려 해도 개인 사유지가 있어 한계가 있었다”며, “관련 사유지 소유주들의 동의만 된다면 계획을 세워 포장된 소방도로로 적극 조성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진남 영강 변에 설치한 강변 주차장은 주차장으로서의 용도보다 카라반 이용객들로 붐비고 있어 대책이 시급한 실정이다. 이들 카라반 관광객들은 모든 식재료들을 싸가지고 와 현지 경제에 도움이 되기는커녕, 오수 배출 및 환경오염의 대명사가 되고 있는 실정에 있다.
문경시민신문 기자  ctn6333@hanmail.net
- Copyrights ⓒ문경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자칫하면 성추행범
영순농공단지 내 안심배추 사업자 ..
국제구호기구, 경상북도교육청에 마..
노을
문경식자재마트 앞 사고 잦아, 회..
문경교육지원청(교육장 김덕희), 제..
임이자 국회의원, ‘스승의 날’ 맞..
문경교육지원청, 학교운영위원장 정..
임이자 의원(통합당 상주·문경), 2..
가은초, 눈으로 보고 귀로 듣는 구..
최신뉴스
문경대학교 문경 올래(來)사업단, ..  
제24주년 문경대학교 개교기념식 ..  
농협문경시지부·동문경농협, 농촌..  
문경시재향군인회(회장 남시욱), '..  
문경시, 기숙사 입소생 전원 코로..  
문경시의 맞춤형 귀농·귀촌 시책 ..  
행정안전부 '골목경제 회복지원사..  
문경시, 캐릭터그룹 ‘문경 랄라스..  
코로나 19 상황에서 더욱 빛난 국..  
문경새재 생태미로공원 입장객 1만..  
문경교육지원청, 영재교육원 ‘사..  
문경교육지원청, 6개 고등학교 기..  
문경시, 학교급식에 문경산 농산물..  
<법률사무소 단상> 자칫하면 성추..  
임이자 의원(통합당 상주·문경), ..  
문경소방서, 봄철 주택용 소방시설..  
21일 흥덕종합사회복지관 개관 1주..  
농암초등학교(교장 박영미), 슬기..  
농암초등학교(교장 박영미), 아이..  
문경소방서, 봄철 주택용 소방시설..  
2020 문경시정책자문단 분과별 워..  
점촌5동바르게, 어린이공원 및 소..  
코로나 19 극복을 위한 범시민 경..  
한국산업인력공단 경북지사, 청렴..  
<기획특집> 이제는 다문화다! - '..  
문경시의회, 문경새재씨름단 방문 ..  
<카메라 고발> 문경식자재마트 앞 ..  
당포초등학교(교장 성태기), 교권..  
저출산 대응 및 인구증가를 위한 ..  
문경시니어클럽(관장 김정부), 노..  
일제강점기 문경지역 자료 기증  
백설공주가 사랑한 문경사과의 새..  
횡단보도에서는 보행 3원칙을 지켜..  
<발행인 칼럼> 영순농공단지 내 안..  
문경공업고, 코로나 19 예방 수칙..  
농암초, 2020학년도 전교생 첫 등..  
문경시육아종합지원센터, 코로나 1..  
코로나 19 이후 드디어 첫 등교 개..  
문경중앙시장, 문경시 지역아동센..  
문경시종합자원봉사센터, '안녕한 ..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문경시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1-81-08345/ 주소: 경북 문경시 모전동 115-2 / 등록일 : 2013년4월29일 / 발행인.편집인: 김정태
mail: ctn6333@hanmail.net / Tel: 054-554-6333 / Fax : 054-553-216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6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태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