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1-18 오후 03:10:2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뉴스 > 인물포커스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문경시 주민들, 인접 상주시 발생 지진에 엄청 놀라...
21일 오전 11시 4분께 경북 상주시 북북서쪽 11Km 지역 규모 3.9 지진 발생
문경시민신문 기자 / ctn6333@hanmail.net입력 : 2019년 07월 21일(일) 16:25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문경시민신문
21일 일요일인 휴일 오전 11시 4분께 경북 상주시 북북서쪽 11Km 지역(북위 36.50, 동경 128.10, 지진 발생 깊이 14㎞)에서 규모 3.9 지진이 발생했다. 계기 진도는 경북·충북 4, 대전·세종·전북은 3, 강원·경기·경남·대구·충남은 2로 분류됐다.

진도 4의 경우 실내에서 많은 사람이 지진을 느끼고 밤에는 잠에서 깨기도 한다. 그릇과 창문 등은 흔들린다.

앞서 상주에서는 전날 오전 0시 38분께 규모 2.0인 무감지진이 발생한 바 있다. 진앙은 북위 36.33, 동경 128.08, 지진 발생 깊이는 15㎞였다.

비교적 큰 규모의 지진에도 불구하고 현재까지 별다른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경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지진 발생 직후 지진을 느꼈다는 신고가 180건(오전 11시 10분 기준)이 접수됐다”고 밝혔다.

지역별 신고 및 문의 건수는 경북 13건, 대전 30건, 충북 80건, 대구 2건, 전북 2건, 서울 1건, 세종 30건, 경기 19건, 충남 3건이다.

문경시민 김모 씨(70)는 "주일이라 예배를 보며 목사님의 ‘하나님께 모든 것을 맡기는 믿음’이란 설교를 듣고 있는데, 교회 건물과 지반이 많이 흔들려 지진인 줄 알았다. 재난문자가 들어와 인근 상주시에서 발생한 지진인 줄 알았다. 예로부터 상주·문경 지역 지진 발생 횟수가 다른 지역보다 높았으며, 과거 한반도 대운하 반대 시에 리더로서 '이 지역이 거의 석회암 지대이고, 폐광으로 인한 동공현상 때문에 지반 취약이 심한 곳으로, 지진 발생 빈도가 높은 지역임을 감안, 반대 투쟁하던 때가 막 떠오른다“고 말하며, ”모든 것은 하나님께 맡길 수밖에 없는 연약한 우리들이다“고 미래의 두려움을 종교적으로 달랬다.

문경시 모전동 한 시민은 본지 기자에게 전화가 와 “지진이 났다는데 맞느냐, 인근 모전공원을 돌고 있는데, 땅이 흔들리는 것을 느꼈으나 평소 어지러움 증이 있어 자신의 병 때문인가 싶었다”며, “재난문자를 읽고서야 인근에서 발생한 지진일 줄 알았다”고 말했다.

역사적으로 살펴보면 조선시대 경상도 지역 지진(地震) 관련 조선왕조실록 기록에만 127건으로 경상도 내륙지역이라고 해서 지진 안전지대는 아닌 것으로 밝혀져, 지진에 대한 모든 대비책이 절실한 실정이다. 특히 "문경은 지반이 거의 석회암 지역이며, 석탄광산 채굴 후 폐광으로 인한 동공 현상이 여전히 남아 있어 지반이 약해 지진에 대한 특단의 대책이 절실하다"는 여론이다. 모든 SOC사업에서 이 모든 것을 감안, 지진으로 인한 철저한 안전 대비책이 절실한 실정이다.

*조선왕조실록 상주·문경 지진 일부 기록 예시

태종 16년 병신(1416) 4월 17일 (기묘) 경상도 안동ㆍ청도 등과 충청도 충주ㆍ청풍 등에 지진이 있다. 안동이 더욱 심하다

경상도 안동(安東)ㆍ청도(淸道)ㆍ선산(善山)ㆍ보천(甫川)ㆍ의성(義城)ㆍ의흥(義興)ㆍ군위(軍威)ㆍ보성(甫城)ㆍ문경(聞慶)과 충청도 충주(忠州)ㆍ청풍(淸風)ㆍ괴산(槐山)ㆍ단양(丹陽)ㆍ연풍(延豐)ㆍ음성(陰城)에 지진(地震)이 있었는데, 안동에서 더욱 심하여 가옥들의 기와가 떨어졌다.

성종 9년 무술(1478) 6월 10일 (경자) 경상도의 청송ㆍ영천ㆍ예천ㆍ용궁ㆍ문경 등지에서 지진이 발생하다

경상도(慶尙道)의 청송(靑松)ㆍ영천(榮川)ㆍ예천(醴泉)ㆍ용궁(龍宮)ㆍ문경(聞慶)ㆍ함창(咸昌)ㆍ상주(尙州)ㆍ영천(永川)ㆍ하양(河陽)에 지진(地震)이 있었다.

숙종 19년 계유(1693) 1월 4일 (무신) 경상도 상주 등의 고을에 지진이 발생하다

경상도 상주(尙州) 등의 고을에 지진(地震)이 있었다.
문경시민신문 기자  ctn6333@hanmail.net
- Copyrights ⓒ문경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장윤석 전 국회의원, 신현국 전 문..
최교일 의원 1호 발의 '부동산소유..
담쟁이
치매환자인 겨울
새해에도 문경시 지역 인재 육성을 ..
문경시, 퇴직공무원 훈·포장 및 표..
문경에서 제작하는좋은 친구들 아쉬..
농암면새마을회 정기총회 개최
문경교육지원청 Wee센터, 겨울방학 ..
문경소방서, 인사발령 임용장 수여..
최신뉴스
문경교육지원청 발명교육센터, 상..  
문경시, 설 연휴 종합상황실 운영  
점촌5동, 2020년 설맞이 국토대청..  
양산천가든 김호철 대표, 사랑의 ..  
가은읍새마을회, 설맞아 ‘따뜻한 ..  
문경시드림스타트,‘행복공감 청소..  
문경시육아종합지원센터, 2020년에..  
마성면새마을, 전통시장 활성화를 ..  
영순면주민자치위원장 채홍일, 설..  
문경자연생태박물관 작년 대비 방..  
문경! 아름다운 간판 명품거리 조..  
점촌 1, 2동 도시재생대학 3기 수..  
2020년 상반기 지역공동체 일자리 ..  
문경새재씨름단, 2020 홍성설날장..  
문경시치매안심센터,『치매환자쉼..  
문경시, 전국 최고 양질의 물 공급..  
사과, 배 등 주요 과일 읍-면-동 ..  
문경시, 희망2020나눔캠페인 사랑..  
영남요 8대 김경식 대표, ‘2019년..  
문경 국가무형문화재 전수관, 2019..  
2020 평생교육 활성화 지원사업 6..  
경상북도시장-군수협의회 2020년 ..  
문경경찰서, 아동보호 유공 아동안..  
국제구호단체 기아대책 문경시지부..  
문경출신, 황봉학 시인 『시낭송 ..  
2020년 설맞이 이웃사랑 나눔행사..  
문경시종합자원봉사센터, 2020년 ..  
문경소방서 구급대원 분만교육 개..  
문경문협 10대 회장에 김종호 시인..  
국회의원선거『TV토론 아카데미』..  
가은읍, 이주여성 한국명절문화 체..  
동성초등학교(교장 남재국), 2019 ..  
동성초등학교(교장 남재국), 2019 ..  
새로운 보수당 경북도당 19일 구미..  
문경시장애인종합복지관, 경북사회..  
문경교육지원청 우수교사 35명, 제..  
농암면새마을협의회-부녀회 이웃사..  
문경시, 2020 바르게살기운동 호계..  
㈜피지엠리써치, 이웃돕기 성금 50..  
문경시 247억 투입 하수도 시설 인..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문경시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1-81-08345/ 주소: 경북 문경시 모전동 115-2 / 등록일 : 2013년4월29일 / 발행인.편집인: 김정태
mail: ctn6333@hanmail.net / Tel: 054-554-6333 / Fax : 054-553-216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6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태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