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3-02-07 오후 03:19:4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뉴스 > 학교소식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동성초등학교 키자니아로 진로체험을 떠나다
동성 작은 학교 가꾸기 [미래로] 진로직업 체험학습
문경시민신문 기자 / ctn6333@hanmail.net입력 : 2022년 12월 05일(월) 16:25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문경시민신문
문경 동성초등학교(교장 김봉수) 1학년~6학년 학생 34명은 12월 1일(목) 작은 학교 가꾸기의 [미래로] 사업의 일환으로 어린이 직업 체험 테마파크인 서울 키자니아에서 진로 체험학습을 운영하였다.

이번 진로체험학습은 학생들의 견문을 넓히고 미래직업을 탐색하고 체험하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실시되었다. 체험학습 전, 다양한 직업을 미리 조사하여 각자 관심이 있는 직업을 선택했다. 그 후 키자니아 홈페이지에 접속하여 관련 직업 활동을 살펴본 덕에 체험학습이 효과적으로 이루어졌다.

3학년 김○○학생은 “국가대표 양궁장 체험이 제일 재미있었다.”며 실제로 내가 양궁대표가 된 것 같았다라고 전했다. 또한 5학년 유○○학생은 “평소에 와보지 못한 곳에 와서 신기했고, 다양한 직업들이 있다는 것을 새로 알게 되었다”고 했다.

김봉수 교장선생님은 “도서벽지의 작은 학교 학생들이 서울지역을 탐방하는 기회가 되었다”라고 하며, “여러 직업을 마음껏 체험해 볼 수 있어서 호응이 더 컸던 것 같다”고 했다.

동성초등학교는 앞으로도 다양한 체험활동으로 학생들의 진로 탐색 역량을 기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다.
문경시민신문 기자  ctn6333@hanmail.net
- Copyrights ⓒ문경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인 사 이 동 조 서 [2023. 1. 30...
문경시 모전동 사는 김순자(85세) ..
협동조합 답게 농협을 만들 수는 없..
경북도, K-컬처 관광이벤트 100선에..
기고문 - 의병장 조헌과 농암
경북도, 산림 피해지 돈 되는 미래..
이철우 도지사,문경 달항아리에 경..
길춘대길(吉春大吉)
기고문- 조선의 명당 ‘연주패옥(連..
설날 몸짓
최신뉴스
문경대학교 교육혁신지원센터, 202..  
문경미래교육지구의 희망찬 출발  
문경시, 사회 취약계층 상수도 요..  
문경시, 2023년 찻사발 공방 도예..  
문경시도시재생지원센터, 상인·주..  
문경시도시재생지원센터, 정월대보..  
임진왜란에 희생된 넋을 기리는 문..  
전국 최초 농산물가공기술 표준화 ..  
경북 소방장비전문관리센터 문경 ..  
[논평] 영양풍력발전, 공동조사단 ..  
문경시, 2022년 부서평가 우수부서..  
기고문 - 일심각(一心閣) 윤 씨 열..  
경북북부지식재산센터, 2023년 지..  
금오공대 총학생회, 대보름달 만큼..  
문경시 산북면, 제14회 소원성취 ..  
구윤철 전 국무조정실장 경북문화..  
경북도의회, 경북문화관광공사사장..  
경북도의회 행정보건복지위원회, ..  
경북도의회 건설소방위, ’23년 신..  
경북도, K-컬처 관광이벤트 100선..  
경상북도여성기업인협의회 제9·10..  
길춘대길(吉春大吉)  
산양면 위만1리, 우마이 얼음썰매..  
문경시 점촌3동 도시재생대학 성황..  
문경약돌축산물 가공품 원데이요리..  
2023년 문경시 농어민수당 신청하..  
문경시새마을회, 2023년 정기총회 ..  
문경시, 문경자율방범연합회 순찰 ..  
2월 3일 한국수어의 날을 맞아 문..  
기고문 - 도로명 ‘운강로’ 설치..  
국가교육발전계획, 경북교육이 응..  
문경시,『2023년 사업체조사』실시  
기고문 - 의병장 조헌과 농암  
졸업하기  
문화환경위 소관 공공기관 통폐합 ..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문경시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1-81-08345/ 주소: 경북 문경시 모전동 115-2 / 등록일 : 2013년4월29일 / 발행인.편집인: 김정태
mail: ctn6333@hanmail.net / Tel: 054-553-8118 / Fax : 054-553-216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6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태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