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1-21 오후 02:56:2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뉴스 > 인물포커스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경북도, 백두대간 구곡(九曲)트래킹 명품 길 조성한다.
도내 산재한 43개 구곡원림 연차적 연계... 옛길 복원 등 백두대간 구곡 종주코스 개발
문경시민신문 기자 / ctn6333@hanmail.net입력 : 2018년 10월 31일(수) 14:51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선유구곡 세심대
ⓒ 문경시민신문
경상북도는 "중국 무이산(武夷山)을 노래한 주자의 성리학적 삶에서 기원된 구곡(九曲)의 산수유람 문화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하고, 구곡의 자연경승과 문화 유산적 가치 발굴을 통해 구곡(九曲)을 지속가능한 산림관광 브랜드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경북도는 이를 위해 경치가 빼어난 구곡에 대한 일반인들의 참여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내년에는 6개 시-군 5개 구곡에 대해 옛길 복원사업을 추진한다.

↑↑ 성주 무흘구곡
ⓒ 문경시민신문
※ 도산구곡(안동) 무흘구곡(성주-김천), 선유구곡(문경), 죽계구곡(영주), 쌍룡구곡(상주-문경)

구곡(九曲)은 아홉굽이라는 뜻으로 아홉은 동양에서 가장 완벽한 숫자이며 굽이는 물줄기나 산이 굽어진 곳으로 산속을 굽이굽이 흐르는 물줄기 가운데 풍광이 아름다운 아홉개의 굽이를 의미한다.

이러한 구곡은 서원과 함께 조선시대 성리학적 유교의 대표적 문화유산이며, 우리 선조들의 천인합일(天人合一)적 자연애호 문화의 소중한 현장으로 학문과 수양에 힘쓰려는 유학자들이 깊은 산 속의 경치 좋은 곳을 찾으면서 구곡문화가 발달했다.

경북의 구곡은 주자의 학문적 삶과 가치를 따르는 조선의 유학자들이 산수경치가 빼어난 경승지에 은거하면서 그 은거지를 신선이 사는 곳이라는 동천(洞天)이라 칭하고, 주변 경치를 시로 표현한 문학의 현장이자 조선 성리학의 역사와 철학이 종합적으로 어우러진 명승지이다.

경북도는 "도내 산재한 43개소의 구곡원림을 연차적으로 연계하고 옛길을 복원하는 등 백두대간 구곡 종주코스를 개발해 옛 선현들이 누려왔던 구곡유람 문화를 공해에 찌든 현대인들에게 공개함으로써 스페인 산티아고와 같은 명품 트레킹 브랜드로 육성해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도는 일반인에게는 다소 생소한 구곡(九曲)문화를 홍보하는 한편, 대중적 인지도 확산을 위해 구곡문화지구 학술세미나 개최, 구곡 가이드맵을 발간하는 한편, 탐방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올해 탐방프로그램은 특별히 구곡을 탐방하는 참가자에게 다양한 미션을 수행하도록 하는 ‘구곡 오리엔티어링’ 행사와 구곡에 대한 역사와 문화를 설명하는 라디오생방송 프로그램을 접목한 ‘구곡길 걷기 라디엔티어링’을 운영해 일반인들의 큰 주목을 끌고 있다.

※ 죽계구곡(10.14), 선유구곡(10.20), 하회구곡(10.27), 쌍룡구곡(11.3)

또한, 도는 우선 풍광이 우수한 5개 구곡에 대한 옛길 복원과 숲길을 정비하고 장기적으로는 도내에 산재한 43개소의 구곡에 대한 네트워킹을 구축하고 종주프로그램을 마련해 인근 문화자원과 산촌을 연계한 차별화된 산림관광자원으로 개발하는 로드맵을 마련했다.

유정근 경북도 산림산업과장은 “구곡문화의 유산적 가치에 비해 낮은 일반인들의 인식을 개선하고 구곡문화지구 관리 방안을 마련해 장기적으로는 구곡을 세계유산으로 등재시킬 계획”이라며, “구곡에 대한 공통된 CI를 마련해 스페인의 산티아고나 일본의 시코구 순례길과 같은 세계적인 명품 트래킹 브랜드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문경시민신문 기자  ctn6333@hanmail.net
- Copyrights ⓒ문경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경상북도선관리위원회, 공직선거법 ..
경북 시-군의회 의장 18명 베트남 ..
문경 선유동천나들길 전국 최고의 ..
문경시민신문 창간호 발행에 즈음하..
문경 문화복 지역 가수님, 자신의 ..
문경시의회, 의원 국외연수비 자진 ..
문경시 영순면 치매 할머니 찾아주..
문경中 학생회장 출신 김성용, 자유..
점촌농협(조합장 이상필), 농협중앙..
우리 더불어민주당 영주-문경-예천 ..
최신뉴스
문경레일바이크 폭포 무허가였다.  
농업회사법인 mireukorea(법인대표..  
올해 정부 귀농 정책 변경으로 귀..  
문경 문화복 지역 가수님, 자신의 ..  
문경시 영순면 치매 할머니 찾아주..  
문경포토클럽 세 번째 회원전 오는..  
바르게살기운동점촌4동위원회, 경..  
문경시, 호계면새마을지도자협의회..  
문경 국민체육센터 리모델링 공사 ..  
문경힐링휴양촌 체험시설 민간운영..  
선비이야기여행 서비스역량강화 교..  
선비이야기여행 청년선비해설사 모..  
박열의사기념관, 제45주기 박열 의..  
죽기 전 수십 년 만에 한번 꽃피운..  
동성초등학교, 겨울 영어캠프 운영  
문경시 통기타 동호회 ‘어울림(회..  
문경시, 2018 바르게살기운동호계..  
2019년 영순면새마을회, 정기총회 ..  
문경시, 보건진료소 중심 건강증진..  
문경시, 전체 시민 대상 시민행복..  
문경시, 본청 등에서 행정업무 직..  
점촌데이케어센터(센터장 권오경) ..  
문경시선관위, 선거 앞두고 설 명..  
문경시의회, 의원 국외연수비 자진..  
문경소방서, 우리 동네 안전지킴이..  
점촌5동 챔피언태권도장 원생 일동..  
농암면새마을협의회-부녀회, 설맞..  
농암면새마을회, 정기총회 개최  
산양면, 버스정류장 공중화장실 신..  
문경시립중앙도서관 개관시간 연장..  
2019년 상반기 지역공동체 일자리 ..  
불편한 인감도장 대신 본인 서명 ..  
시간  
점촌 2, 4, 5동의 능력 있고 젊은 ..  
설날맞이 문경농특산물 특별판매 ..  
문경中 학생회장 출신 김성용, 자..  
문경제일병원, 제18차 프리셉터 이..  
동성초, 윤보영 시인과 함께하는 ..  
문경시선관위, 문경시의회 의원 보..  
문경대 최종 유지취업률 83.4%, 전..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문경시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1-81-08345/ 주소: 경북 문경시 모전동 115-2 / 등록일 : 2013년4월29일 / 발행인.편집인: 김정태
mail: ctn6333@hanmail.net / Tel: 054-554-6333 / Fax : 054-553-216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6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태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